새해를 맞아 다시 인사드립니다. 남부의 사람,풍경들

안녕하세요. 오래간만에 뵙습니다.

그동안 오랫동안 자리를 비웠습니다.
주인이 자리비운 집임에도 불구하고 꾸준히 찾아주신 분들에게 감사드립니다.
실은 자리를 비운 동안 제 개인적으로 몇가지 변화가 있었습니다.

우선, 지난해 7월부터 미국에서 일하게 되었습니다.
새로운 나라에 뿌리를 내리고 경제적으로 적응하고 일하는 것은
해외여행과는 또다른 의미가 있는 것 같습니다.

새로운 곳에 살면서 일하느라 아직은 경황이 없지만,
올해부터는 새로운 이야기, 사는 이야기를 꾸준히 적어보리라 생각합니다.
또한 한국에 있었을 적에는 할수 없는 이야기도 몇자 적고자 합니다.
이곳을 찾아주시는 모든 분들,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.

꼬리: 사진에 나온 곳은 어디일까요? 눈썰미 좋은 분은 알아차리실지도....


덧글

  • Lainworks 2008/01/07 12:05 # 답글

    오오 스카이라인 오오
  • luxferre 2008/01/07 13:22 # 답글

    라스베거스의 서커스서커스근처인가?
  • 달빛느낌 2008/01/08 00:56 # 답글

    .......뭐 단순히 사는 곳만 옮기신 건 아니시지 않은가효?
  • 애리백 2008/01/08 02:15 # 삭제 답글

    Las vegas! '뉴욕뉴욕'이군요.
  • 어메식 2008/01/09 04:04 # 삭제 답글

    웰컴 컴백!!
    ...LV 놀러갔다 온 거 자랑하는거지? T_T
    (그래 나 비오는 시애틀에서 우울하게 혼자 있;;)
  • 미친병아리 2008/01/12 20:47 # 답글

   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~ ^^
  • gotoh 2008/01/14 14:04 # 답글

    늦었지만 새해 복많이 잡수세요. 미국은 좀 살만한지 모르겠군요.
    (한동안 이글루를 신경쓰지 않아서 포스팅하신줄도 몰랐습니다 orz)
댓글 입력 영역